상세 보도 자료

디노보 미니(diNovo Mini) 거실전용 키보드 국내 첫 선

 

로지텍코리아, 소파에서도 PC를! ‘디노보 미니(diNovo Mini)’거실전용 키보드 국내 첫 선

 
- TV와 PC를 연결해 사용하는 소비자를 위한 팜사이즈 미니 키보드 출시
- 블루투스 무선 기술로 최대 10M까지 원격 제어, 소파에 앉아 리모컨처럼 사용해
- 작은 크기로 풀사이즈 키보드 및 마우스 기능 완벽하게 소화, 편의성 높여
- PLAYSTATION®3 에서도 사용 가능, 활용도 높아
 

개인용 주변기기 전문기업 로지텍코리아(대표 서수경, www.logitech.co.kr)는 거실 어느 곳에서도 자유롭게 PC를 사용할 수 있는 팜 사이즈의 미디어 리모컨, ‘로지텍 디노보 미니(diNovo Mini)’ 키보드를 오는 5월 6일 출시한다.
 
‘디보노 미니’는 TV와 PC를 연결해 사용하는 거실전용 미니키보드다. 키보드와 리모컨의 기능을 하나로 통합하고, 블루투스 무선 기술을 통해 PC와 무선으로 연결해 최대 10미터(M) 범위의 무선제어성능을 제공해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따라서 인터넷 검색 및 TV시청, 음악 청취, PC게임 등 PC엔터테인먼트를 최적의 상태로 제어한다. 사용자는 소파에 앉아서 IM 메시지를 작성, 인터넷 주소나 검색어를 입력 및 Windows Media Center를 원격에서 쉽게 제어할 수 있다. 또한 키보드는 PLAYSTATION®3 에서도 이용할 수 있어 활용도가 높다.

무엇보다도 ‘디노보 미니’는 일반 키보드의 1/5사이즈(152×90×27.5 mm)이며, 무게는 약 175g으로 리모컨처럼 간편하게 사용한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사실, 기존 TV와 PC를 연결해 사용 할 때, 큰 크기의 키보드와 마우스로 조작이 힘들고, 불편함이 뒤따랐다. 하지만 ‘디노보 미니’는 한 손에 올라갈 만큼 작고 가벼움에도 불구하고, 일반적인 풀 사이즈의 키보드 기능을 완벽하게 수행해 편리하다.

특히, 엄지손가락 크기의 다용도 ‘클릭 패드(Click pad)’를 탑재해 별도의 마우스 없이도 마우스의 기능을 똑똑히 수행한다. 원형모양의 클릭패드는 ‘커서모드’와 ‘미디어 원격모드’ 의 두 가지 모드로 용도에 따라 선택 가능해 활용성을 높였다. 먼저 ‘커서모드’는 노트북의 터치패드와 같이 커서를 자유롭게 이동시킬 수 있고, ‘미디어 원격모드’는 상하좌우 방향으로 이동할 수 있는 방향키를 이용해 메뉴를 이동하고 원하는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그밖에 Page Up 및 Page Down 버튼은 웹 서핑 스크롤, 문서 및 이미지 확대/축소 등의 기능은 물론 인터넷 TV 시청 시에 채널 변경을 할 수 있으며, 모든 키패드에 배경조명(백라이트)를 장착하여 어두운 실내에서도 쉽게 내용을 입력 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충전식 리튬 이온 배터리를 장착해 한 번 충전으로 최대 한 달 동안 사용 가능해 배터리 교체의 번거로움이 없다

‘디노보 미니’는 기능뿐 아니라 디자인 면에서도 혁신적이다. 얇고 매끄러운 실버와 블랙으로 구성된 미니멀리즘의 세련된 디자인이 적용돼 집안 거실에 격조를 더해준다. 또 무선의 콤팩트한 사이즈로 혼잡스러움을 없애 인테리어 효과까지 돋보이는 제품이다.

로지텍코리아의 서수경 지사장은 “PC를 TV에 연결해 사용하는 이들이 늘고 있는 요즘, 로지텍 디노보 미니는 좀 더 편리하게 영화 및 음악을 즐길 수 있는 혁신적인 미디어 리모컨 제품”이라며 “팜 사이즈의 세련되고 미니멀리즘적인 디자인과 꼭 필요한 기능을 갖춘 디노보 미니는 거실이나 홈시어터 PC에 꼭 맞는 제품으로 편리하고 스타일리쉬한 홈 엔터테인먼트 환경을 완성한다”고 말했다.

Press Release Archive